정용진 부회장 '유튜브' 깜짝 등장 "스벅 아메리카노 이제 안마신다?"
상태바
정용진 부회장 '유튜브' 깜짝 등장 "스벅 아메리카노 이제 안마신다?"
  • 튜브로드(TUBEROAD)
  • 승인 2020.12.02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한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인터뷰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유튜브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이비슬 기자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유튜브에 깜짝 등장해 21주년을 맞은 스타벅스를 향한 무한 애정을 과시했다.

1일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린 '스타벅스에 나타난 정용진 부회장?!' 영상을 통해 정 부회장과 함께한 약 20분 분량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정 부회장이 스타벅스 관련 공식 인터뷰를 진행한 건 지난 1999년 국내 스타벅스 1호점이 운영을 시작한 이후 처음이다.

한 단골 스타벅스 매장에 검은 정장과 마스크 차림을 하고 나타난 정 부회장은 닉네임 'YJ'라는 이름으로 직접 커피를 주문하고 추천 음료를 공개하는 등 스타벅스 '찐팬'으로서 면모를 낱낱이 과시했다.

정 부회장은 "올해 21주년을 맞은 스타벅스가 많은 고객에게 사랑받는 모습을 보면서 스타벅스코리아 1호 팬으로서 큰 보람과 자부심을 느낀다"며 "21년 전 원두커피 개념의 아메리카노를 (국내에) 처음 소개했는데 '너무 쓰다', '설탕이나 프림이 어디 있느냐'는 고객이 많았다. 고객이 직접 주문을 하거나 결제를 선행하는 시스템, 테이크아웃이라는 문화는 신선하면서 충격적인 트렌드였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스타벅스코리아는 신세계그룹 이마트와 미국법인 스타벅스커피인터내셔널이 50%씩 투자해 설립한 합작법인이다. 정 부회장이 미국 브라운 대학 유학 시절 스타벅스를 접한 뒤 국내에 들여온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 1999년 서울 이화여대 앞에 문을 연 1호점이 국내 스타벅스 역사의 시작이다.

 

 

 

 

 

1일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한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인터뷰.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유튜브 갈무리) © 뉴스1

 

 


국내 1호 팬 답게 스타벅스에서 가장 좋아하는 음료도 소개했다. 정 부회장은 "항상 마시는 음료는 자몽허니블랙티, 제주 유기농 말차로 만든 라떼, 나이트로 콜드브루"라며 "약 20년간 아메리카노만 마셨는데 이 매장 파트너님이 나이트로 콜드브루를 제안해준 다음부터 아메리카노와 작별했다"고 설명했다.

활발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활동으로 '소통천재'라는 별명이 붙은 뒷이야기도 공개했다. 정 부회장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은 평소 일상을 공유하는 공간으로 유명하다. 팔로워 수도 48만명에 달해 여느 스타 못지않은 영향력을 자랑한다.

그는 과거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린 이마트 매장에 방문 사진과 관련해 "못 알아보실 줄 알고 쇼핑을 하고 있었는데 어느 점포를 가도 정확히 15분 만에 점장님이 달려오신다"며 "한편으로는 굉장히 감사하고 한편으로는 '죄짓고는 못 살겠구나'라는 생각을 했다"고 웃어 보였다.

정 부회장은 끝으로 국내 스타벅스 매장에서 근무하는 파트너 1만7000여명을 위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정 부회장은 "활기차고 친절하게 맞아주시는 파트너 여러분의 따듯한 정성과 열정 덕분에 스타벅스가 많은 고객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고 확신한다"며 "21주년을 넘어서 40년, 100년 이상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하며 큰 행복과 사랑을 전달해주는 스타벅스로 발전해 나가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끝을 맺었다.

 

 

 

 

 

 

 

1일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한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인터뷰.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유튜브 갈무리) ©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