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코리아, 308마력 '신형 마칸 GTS' 공식 출시…가격 1억110만원
상태바
포르쉐코리아, 308마력 '신형 마칸 GTS' 공식 출시…가격 1억110만원
  • 튜브로드
  • 승인 2020.09.13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형 마칸 GTS. (포르쉐코리아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김상훈 기자 = 포르쉐코리아가 신형 '마칸 GTS'를 3일 국내 공식 출시하고, 자사 콤팩트 SUV 세그먼트 라인을 더욱 확장한다고 밝혔다.

신형 '마칸 GTS'는 강력한 엔진과 성능 지향적 섀시, 독특한 디자인, 그리고 개선된 첨단 장비가 특징이다. 2.9 리터 V6 바이터보 엔진을 탑재한 ‘마칸 GTS’는 기존 모델보다 20마력 높은 최고출력 380마력을 발휘한다.

새로운 듀얼 클러치 변속기(PDK)와 옵션 사양의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결합으로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가속하는데 이전 모델보다 0.3초 빠른 4.7초가 소요되며, 최고속도는 시속 261㎞에 이른다. 1750~5000rpm 사이에서 최대토크 53.1㎏·m(2㎏·m 증가)을 발휘하며, 연비와 CO2 배출량은 각각 리터당 7.7㎞(복합연비), 225g/㎞ 이다.

포르쉐 콤팩트 SUV 라인의 새로운 모델 '마칸 GTS'는 탁월한 드라이빙 다이내믹을 통해 '그란 투리스모 스포츠'를 상징하는 'GTS'의 계보를 잇는다. 포르쉐 액티브 서스펜션 매니지먼트(PASM) 댐핑 제어 시스템이 더욱 개선됐으며, 15㎜ 낮아진 섀시로 다이내믹 역시 크게 향상됐다. 10㎜를 더 낮출 수 있는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도 옵션으로 이용 가능하다.

또 기본 사양의 20인치 RS 스파이더 디자인 휠과 넓은 크기의 캐스트 아이언 브레이크(프런트 360x36㎜, 리어 330x22㎜)의 결합을 통해 독보적인 민첩성과 응답성을 자랑한다.

GTS 모델에 특화된 스포츠 배기 시스템 덕분에 사운드 측면에서도 주행의 즐거움이 배가된다. V형으로 배치된 양쪽 실린더 사이에 두 개의 터보차저가 위치하는 센트럴 터보 레이아웃 엔진 구조는 특별한 배기 사운드를 만들어내는 핵심 요소다.

 

 

 

 

 

신형 마칸 GTS.(포르쉐코리아 제공)© 뉴스1

 

 


신형 '마칸 GTS'의 디자인은 새로운 프런트 및 리어 트림과 사이드 스커트가 포함된 스포츠 디자인 패키지를 통해 외관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프런트 에이프런과 프런트 섹션, 스포츠 배기 시스템의 디퓨저 및 테일 파이프는 블랙 컬러 요소로 강조된다. 포르쉐 다이내믹 라이트 시스템(PDLS)의 LED 헤드라이트와 입체적으로 디자인된 LED 라이트 바를 포함한 리어 라이트 역시 블랙 컬러로 기본 사양으로 적용된다.

내부 디자인은 시트 중앙 패널, 센터 콘솔 암레스트, 도어 패널에는 알칸타라 및 브러시드 알루미늄과 같은 고급 소재를 적용해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했다.

이밖에 알칸타라 소재에 카민 레드 또는 크레용 컬러로 강조된 GTS 가죽 커버, BOSE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트래픽 잼 어시스트를 포함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후방 카메라와 서라운드 뷰가 탑재된 파크 어시스트 등 옵션 선택 사양의 폭을 넓혔다.

신형 '마칸 GTS'의 판매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1억110만원이다. 지난 2014년 첫 선을 보인 후 마칸은 지난 7월까지 한국 시장에서 총 4085대 이상의 누적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