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PD 기획 '카카오TV 모닝', 9월 론칭…김구라→유희열 합류
상태바
'마리텔' PD 기획 '카카오TV 모닝', 9월 론칭…김구라→유희열 합류
  • 튜브로드
  • 승인 2020.08.17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성민 박진경 문상돈 PD/제공=카카오M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카카오M이 기획, 제작하는 국내 최초의 디지털 모닝 예능쇼 '카카오TV 모닝'에 김구라, 김이나, 노홍철, 비와이, 유희열이 합류한다.

오는 9월 공개되는 '카카오TV 모닝'은 '대한민국의 아침을 깨운다'는 콘셉트로 기획, 제작하는 카카오M의 오리지널 디지털 예능으로, 기존의 아침 방송과는 전혀 다른 색다른 콘텐츠 기획을 통해 바쁜 현대인들의 아침을 '손꼽아 기다려지는 즐거운 일상'으로 변화시킬 계획이다.

'카카오TV 모닝'은 매회 10분 안팎의 콘텐츠로 제작해, 잠이 덜 깨 침대 위에서 뒤척이면서, 혹은 외출 준비를 하면서, 출근길이나 등굣길 등 분주한 아침 시간에 짧고 강렬한 재미와 웃음으로 사로잡을 예정이다. 독창적인 기획력과 시각으로 방송가 화제를 낳았던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의 박진경 CP를 중심으로 권성민 PD와 문상돈 PD가 함께 선보이는 대형 프로젝트로, 카카오TV에서 오는 9월 선보인다.

모바일로 시청하기 편리하도록 세로형 화면으로 제작되는 '카카오TV 모닝'은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요일별로 각기 다른 콘셉트의 코너로 구성해, 매일 새롭고 신선한 웃음을 선사할 계획이다.

김구라, 김이나, 노홍철, 비와이, 유희열 등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입담꾼들이 요일별 호스트로 나서 전 국민에게 새로운 아침을 선물할 예정. 먼저 바쁜 일상으로 돌아가야 하는 월요일 아침은 한 주간의 생활밀착 시사 핫이슈 정복으로 빠른 현실 복귀를 도와주며, 화요일에는 매회 특별한 초청 게스트와 함께 이색 토크쇼를 펼쳐내며 웃음을 전한다.

수요일에는 경제 초고수들에게 배우는 실전 재테크 프로젝트로, 목요일에는 신개념 영어 스터디로 졸린 눈을 번쩍 뜨게 해줄 예정이다. 금요일에는 일주일동안 지친 마음을 달래고 주말을 준비하기 위한 감성 힐링 코너를 마련했다. 재미는 물론 유익한 정보까지 담아 일주일을 알차게 꽉 채운 요일별 코너로, 그야말로 전국민에게 절로 웃음이 나는 즐거운 아침을 선사할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특히 각기 다른 요일별 코너를 맡았지만 '카카오TV 모닝' 지붕 아래 합류한 김구라, 김이나, 노홍철, 비와이, 유희열 모두 각기 다른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만큼, 이들이 펼쳐낼 활약에도 관심이 높다. 매끄러운 진행 능력, 재치 만점 입담 등을 갖춘 이들이, 각각 어떤 요일별 코너를 맡아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디지털 콘텐츠 세상이 익숙한 김구라, 노홍철이 이전과는 달라진 콘텐츠 환경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반면 디지털세상에 첫 발을 내디딘 유희열은 어떤 모습으로 우리를 놀라게 할지 관심있게 지켜봐도 좋을 듯 하다.

박진경 CP는 "아침 시간 10분만으로도 때로는 배꼽 잡는 웃음으로, 때로는 잔잔한 힐링으로, 때로는 짜릿한 긴장감으로 나른한 전 국민의 아침에 신나고 활기찬 에너지를 전하려 한다"며 "'카카오TV 모닝'을 만나는 매일 아침이 기다려질 만큼 짧지만 강렬한 재미를 담은 콘텐츠들을 준비하고 있으니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