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유명 여배우 후원설' 주장 유튜버 검찰 송치
상태바
'조국, 유명 여배우 후원설' 주장 유튜버 검찰 송치
  • 튜브로드
  • 승인 2020.06.08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1


(서울=뉴스1) 서혜림 기자 = 지난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유명 여배우를 후원했다고 주장한 유튜버 김용호씨가 명예훼손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6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전 스포츠월드 기자인 유튜버 김용호씨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고발인인 신승목 적폐청산국민참여연대 대표는 지난해 8월29일 김용호 전 스포츠월드 기자에 대해 조 전 장관과 여배우와의 후원설을 허위사실로 제기했다며 명예훼손으로 고발했다.

아울러 해당 여배우는 지난해 8월 법률대리인을 통해 보도자료를 내고 "온라인, SNS, 동영상 플랫폼 등을 통해 유포된 동영상에서 언급되는 정치인 후원 여배우는 본인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라며 강력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앞서 김씨는 지난해 8월25일 자신의 유튜브채널에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리며 조 전 장관이 해당 여배우를 도왔다는 취지의 주장을 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