톰 행크스·리타 윌슨, 할리우드 배우 최초 코로나19 확진 판정
상태바
톰 행크스·리타 윌슨, 할리우드 배우 최초 코로나19 확진 판정
  • 튜브로드
  • 승인 2020.03.12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할리우드 배우 톰 행크스(64)와 아내인 배우 리타 윌슨(64)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할리우드 배우 최초의 코로나19 확진자다.

12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두 사람은 코로나19 감염 테스트를 한 후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톰 행크스는 호주에서 엘비스 프레슬리를 주인공으로 한 영화를 촬영 중이었다.

톰 행크스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리타와 나는 호주에 와 있다. 아내와 나 모두 조금 피곤하고 감기에 걸린 듯한 느낌을 받았고, 몸에 통증이 있었고 열도 났다"며 양성 판정을 받은 사실을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는 당분간 안전을 위해 격리될 것이다. 계속 소식 전하겠다. 건강을 지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